News


Filter By
In The News

[이슈메이커] 카멜레온 같은 콘텐츠 마케팅 그룹

발칙한 상식으로 콘텐츠를 만들어 고객이 먼저 찾아올 수 있도록 만드는 콘텐츠 마케팅 전문 기업인 믹스앤픽스. 콘텐츠 마케팅의 더 큰 가치를 실현하기 위해 모인 이들은 디지털 마케팅 시장에 신선한 바람을 불어넣고 있다. 그동안 다양한 클라이언트와 크고 작은 프로젝트를 진행하며 기업의 자생력과 경쟁력을 높여나가고 있는 알찬 기업으로 성장해가고 있는 믹스앤픽스의 이야기를 들어보았다.

In The News

크리테오, ‘크리테오 퍼포먼스 커넥트 서울’ 개최 및 풀 퍼널(Full-funnel) 디지털 광고 플랫폼으로 도약 위한 비전 선포

오픈 인터넷 기반 광고 플랫폼 기업 크리테오(한국지사 대표 고민호)가 13일 ‘크리테오 퍼포먼스 커넥트 서울’(Criteo Performance Connect Seoul)을 개최하고 풀 퍼널(Full-funnel) 디지털 광고 플랫폼으로 도약한다는 새로운 기업 비전을 발표한다.

In The News

크리테오, `크리테오 퍼포먼스 커넥트 서울` 개최… “통합 디지털 광고 플랫폼으로 도약” 비전 선포

크리테오(한국지사 대표 고민호)는 13일 광고주와 산업별 마케터들을 대상으로 하는 글로벌 행사 `크리테오 퍼포먼스 커넥트 서울`(Criteo Performance Connect Seoul)을 개최하고 새로운 기업 비전을 발표한다.

In The News

크리테오, ‘크리테오 퍼포먼스 커넥트 서울’ 개최…“풀 퍼널(Full-funnel) 디지털 광고 플랫폼으로 도약 위한 비전 선포”

- 국내 마케터, 광고주 대상 디지털 마케팅 트렌드 및 성공 사례 공유하는 행사 마련
- 리타게팅 넘어 풀 퍼널(Full-funnel) 광고 플랫폼으로 도약한다는 새로운 비전 발표
- LF몰 성공 케이스 발표, 크리테오 데이터 인사이트 등 세션 구성

In The News

크리테오, ‘크리테오 퍼포먼스 커넥트 서울’ 개최

크리테오가 13일 ‘크리테오 퍼포먼스 커넥트 서울’(Criteo Performance Connect Seoul)을 개최하고 풀 퍼널(Full-funnel) 디지털 광고 플랫폼으로 도약한다는 기업 비전을 발표한다.

In The News

크리테오, ‘풀 퍼널 디지털 광고 플랫폼’ 도약 선언

오픈 인터넷 기반 광고 플랫폼 기업 크리테오(한국지사 대표 고민호)가 13일 ‘크리테오 퍼포먼스 커넥트 서울’(Criteo Performance Connect Seoul)을 개최하고 풀 퍼널(Full-funnel) 디지털 광고 플랫폼으로 도약한다는 새로운 기업 비전을 발표했다.

In The News

크리테오, ‘풀 퍼널’ 디지털 광고 플랫폼 도약 선포

[아이티데일리] 크리테오(한국지사장 고민호)가 13일 ‘크리테오 퍼포먼스 커넥트 서울(Criteo Performance Connect Seoul)’을 개최하고, 풀 퍼널(Full-funnel) 디지털 광고 플랫폼으로 도약한다는 새로운 비전을 발표했다.

In The News

크리테오, ‘크리테오 퍼포먼스 커넥트 서울’ 성료

오픈 인터넷 기반 광고 플랫폼 기업 크리테오(한국지사 대표 고민호)는 ‘크리테오 퍼포먼스 커넥트 서울(Criteo Performance Connect Seoul)’을 개최하고 풀 퍼널(Full-funnel) 디지털 광고 플랫폼으로 도약한다는 새로운 기업 비전을 발표했다.

In The News

크리테오, ‘크리테오 퍼포먼스 커넥트 서울’ 개최

크리테오가 ‘크리테오 퍼포먼스 커넥트 서울(Criteo Performance Connect Seoul)’을 개최하고, 풀 퍼널(Full-funnel) 디지털 광고 플랫폼으로 도약한다는 새로운 기업 비전을 발표했다.

In The News

온라인, SNS광고는 다매체 운영해야… 1020세대에겐 트위터광고도 효과적

[서울=내외경제TV] 김태곤 기자 = 과거 TV, 신문, 라디오, 옥외광고가 마케팅의 전부였던 시절, 온라인광고는 4대 매체에 광고할 수 없는 소규모 중소기업에서만 진행하는 협소하고 부수적인 마케팅 수단으로 여겨졌다. 하지만 이후로 이어진 온라인광고의 급격한 성장으로 인해 2018년 기준 국내 온라인 광고비가 오프라인광고 비용을 추월하는 현상까지 벌어졌다. 자연스럽게 온라인광고가 포함하는 마케팅의 범위도 넓어져, 종래의 네이버, 다음, 구글검색광고나 크리테오 등의 배너광고뿐만 아니라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유튜브광고 등 SNS광고까지 다양한 온라인마케팅이 포함되었다.